알 수 없는 공허함에
무작정 길을 걷는다.


스쳐 지나가는 사람들 가운데서
작은 외로움을 느낀다.


외로움을 피해 뛰다가
모든 것에 허무함을 느낀다.


주위를 살핀다.
여긴 어딜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장. 야생철곰텟짱 > 1-3. 주저리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  (0) 2009.10.25
...사랑 참 어렵다...  (0) 2009.10.23
...도망...  (0) 2009.08.20
...난...  (0) 2008.12.06
...잊어버리다...  (0) 2008.10.30
...그저 멍하니...  (2) 2008.10.16

+ Recent posts